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통합메뉴

구례군청 통합메뉴란? 사용자들이 구례군청 홈페이지에서 사이트별로
목적에 따라 정보를 쉽게 찾아갈 수 있도록 메뉴를 모아 놓은 서비스입니다.

구례군청

분야별정보

구례여행

보건의료원

통합메뉴 닫기
본문

2023년 7월 구례 걷기 좋은 길

구례 지리산 노고단

초록빛 신록이 지리산 중턱을 지나 정상부근에 이르면 본격적으로 여름이 시작됩니다.
한여름 기온이 30여 도를 오르내리면 노고단 정상은 5~6도 정도 기온이 낮아 한여름에도 시원한 노고단은 여름철 최고의 휴양지입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 글·사진 : 구례군 문화관광해설사 임세웅

구례 지리산 노고단

구례 지리산 노고단
구례 공영버스터미널에서 출발하는 농어촌버스를 이용해 성삼재에 오를 수 있고 자가용으로도 오를 수 있습니다. 성삼재부터 시작되는 노고단 탐방로는 약 8km로 왕복 약 3시간 정도 소요됩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구례 공영버스터미널에서 출발하는 농어촌버스를 이용해 성삼재에 오를 수 있고 자가용으로도 오를 수 있습니다. 성삼재부터 시작되는 노고단 탐방로는 약 8km로 왕복 약 3시간 정도 소요됩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전문 산악인이 아니어도 쉽게 오를 수 있는 노고단 탐방로는 한여름에도 걷기 좋은 길입니다. 어머니의 품처럼 포근한 지리산은 많은 사람의 동경 대상이 되었고 코로나 펜데믹 이후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습니다. 눈을 맑게 해주는 초록빛의 숲길은 싱그럽고 살랑살랑 불어오는 산바람은 시원합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전문 산악인이 아니어도 쉽게 오를 수 있는 노고단 탐방로는 한여름에도 걷기 좋은 길입니다. 어머니의 품처럼 포근한 지리산은 많은 사람의 동경 대상이 되었고 코로나 펜데믹 이후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습니다. 눈을 맑게 해주는 초록빛의 숲길은 싱그럽고 살랑살랑 불어오는 산바람은 시원합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전문 산악인이 아니어도 쉽게 오를 수 있는 노고단 탐방로는 한여름에도 걷기 좋은 길입니다. 어머니의 품처럼 포근한 지리산은 많은 사람의 동경 대상이 되었고 코로나 펜데믹 이후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습니다. 눈을 맑게 해주는 초록빛의 숲길은 싱그럽고 살랑살랑 불어오는 산바람은 시원합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의 높은 곳에서 흐르는 계곡물이 화엄사 계곡으로 흐릅니다. 남원 방면으로 흐르던 물줄기를 물이 부족한 구례군 마산면 화엄사 계곡으로 흐르도록 물을 넘겼다고 하여 무넹기라 부릅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의 높은 곳에서 흐르는 계곡물이 화엄사 계곡으로 흐릅니다. 남원 방면으로 흐르던 물줄기를 물이 부족한 구례군 마산면 화엄사 계곡으로 흐르도록 물을 넘겼다고 하여 무넹기라 부릅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하면 이 길을 걸어보세요. 신록의 숲을 걷다 보면 눈은 맑아지고 마음은 편안해집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하면 이 길을 걸어보세요. 신록의 숲을 걷다 보면 눈은 맑아지고 마음은 편안해집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 정상을 탐방하려면 노고단 탐방을 예약해야 합니다. 예약한 정보를 확인한 후 입장할 수 있습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큐알코드를 확인한 후 정상부근으로 들어서면 초록빛으로 물든 노고단 정상이 눈 앞에 펼쳐집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 정상을 지키고 있는 나무 한 그루가 탐방객들의 눈길을 끄는데 이 나무는 우리나라에 자생하는 구상나무로 서양인들에게 크리스마스트리로 인기가 높은 나무입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섬진강 전망대에 서면 구례 들녘과 섬진강 그리고 백운산과 견두산의 능선이 파노라마처럼 펼쳐집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은 해발 1,507m로 천왕봉(1,915m), 반야봉(1,734m)과 함께 지리산 3대 봉우리 중 하나입니다. 노고단의 원래 봉우리 이름은 ‘길상봉’입니다. 옛날 이곳에 지리산의 산신을 모시는 ‘남악사’가 있었다고 하여, ‘산신 할머니를 모시는 단’이라는 의미로 ‘노고단’이라는 이름이 붙었다고 합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은 해발 1,507m로 천왕봉(1,915m), 반야봉(1,734m)과 함께 지리산 3대 봉우리 중 하나입니다. 노고단의 원래 봉우리 이름은 ‘길상봉’입니다. 옛날 이곳에 지리산의 산신을 모시는 ‘남악사’가 있었다고 하여, ‘산신 할머니를 모시는 단’이라는 의미로 ‘노고단’이라는 이름이 붙었다고 합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은 전망이 매우 좋고 시원합니다. 산 밑의 기온보다 평균 5~6도 정도 낮으므로 여름철 최고의 피서지로 꼽히고 있습니다. 사방이 확 트인 노고단 정상에 오르면 지리산의 주봉인 천왕봉과 반야봉을 볼 수 있고 구례의 들녘을 가로지르는 섬진강의 물줄기를 볼 수 있습니다.노고단 정상에 앉아 사방으로 펼쳐진 첩첩의 산 능선을 바라보다 보면 근심과 걱정이 말끔히 사라집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은 전망이 매우 좋고 시원합니다. 산 밑의 기온보다 평균 5~6도 정도 낮으므로 여름철 최고의 피서지로 꼽히고 있습니다. 사방이 확 트인 노고단 정상에 오르면 지리산의 주봉인 천왕봉과 반야봉을 볼 수 있고 구례의 들녘을 가로지르는 섬진강의 물줄기를 볼 수 있습니다.노고단 정상에 앉아 사방으로 펼쳐진 첩첩의 산 능선을 바라보다 보면 근심과 걱정이 말끔히 사라집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은 전망이 매우 좋고 시원합니다. 산 밑의 기온보다 평균 5~6도 정도 낮으므로 여름철 최고의 피서지로 꼽히고 있습니다. 사방이 확 트인 노고단 정상에 오르면 지리산의 주봉인 천왕봉과 반야봉을 볼 수 있고 구례의 들녘을 가로지르는 섬진강의 물줄기를 볼 수 있습니다.노고단 정상에 앉아 사방으로 펼쳐진 첩첩의 산 능선을 바라보다 보면 근심과 걱정이 말끔히 사라집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은 전망이 매우 좋고 시원합니다. 산 밑의 기온보다 평균 5~6도 정도 낮으므로 여름철 최고의 피서지로 꼽히고 있습니다. 사방이 확 트인 노고단 정상에 오르면 지리산의 주봉인 천왕봉과 반야봉을 볼 수 있고 구례의 들녘을 가로지르는 섬진강의 물줄기를 볼 수 있습니다.노고단 정상에 앉아 사방으로 펼쳐진 첩첩의 산 능선을 바라보다 보면 근심과 걱정이 말끔히 사라집니다.
구례 지리산 노고단
노고단은 전망이 매우 좋고 시원합니다. 산 밑의 기온보다 평균 5~6도 정도 낮으므로 여름철 최고의 피서지로 꼽히고 있습니다. 사방이 확 트인 노고단 정상에 오르면 지리산의 주봉인 천왕봉과 반야봉을 볼 수 있고 구례의 들녘을 가로지르는 섬진강의 물줄기를 볼 수 있습니다.노고단 정상에 앉아 사방으로 펼쳐진 첩첩의 산 능선을 바라보다 보면 근심과 걱정이 말끔히 사라집니다.
  • 사계절의 아름다운 지리산 경치를 가장 쉽게 감상하실 수 있는 곳으로 봄철은 철쭉, 여름은 원추리꽃, 가을은 단풍, 겨울은 눈꽃을 볼 수 있습니다.
  • 한여름에도 시원한 비대면 힐링 관광지인 구례의 지리산 노고단에서 여름철 뜨거운 날씨로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해보세요.
  • 키워드 : #구례 #구례노고단 #지리산노고단 #7월걷기좋은길 #노고단

콘텐츠관리

  • 담당부서 문화관광실
  • 담당자 서준석
  • 연락처 061-780-2390
  • 최종수정일 2024-01-3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